update 2018.10.5 금 14:57
기사모아보기  
> 뉴스 > 뉴스 > 일과사람
     
사과나무, 겹무늬썩음병 주의 당부
사과나무, 겹무늬썩음병 주의 당부
2015년 06월 19일 (금) 15:05:44 위계욱 기자 .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최근 건조한 날씨가 계속되면서 사과나무 줄기에 겹무늬썩음병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며 사과 재배농가에 병 관리에 철저한 주의를 기울일 것을 당부했다.

줄기 겹무늬썩음병은 사과나무 가지나 줄기에 발생한다. 사과나무 껍질 안쪽에 작은 사마귀가 형성돼 2~5mm 정도 약간 볼록 솟아오르면서 그 주변이 검붉은색으로 썩거나, 사마귀를 형성하지 않고 검붉은색으로 썩는 증상으로 나타난다.

병반부 가장자리는 짙은 자주색으로 변색돼 나타나기도 하며 감염이 경과되면 사과나무 줄기의 코르크 세포는 파괴되고 그 틈으로 수액이 흘러내리기도 한다.
줄기 겹무늬썩음병은 봄철부터 6월까지 건조한 날씨가 지속될 때 발생이 증가하고, 장마기인 6월 중하순 이후에는 나무자람새 회복에 따라 자연치유가 이뤄지기도 한다. 

특히 겨울철 동해와 봄철 가뭄으로 심한 스트레스를 받은 사과나무에서 많이 발생한다.
줄기 겹무늬썩음병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약제를 이용한 방제보다는 건조피해를 받지 않도록 수분 관리를 철저히 하고 나무의 자람새를 유지하는 재배적 관리가 더욱 중요하다.

무엇보다 장마 전까지 과수원에 가뭄피해가 없도록 하고 열매솎기를 철저히 하여 과일이 많이 달리지 않도록 해야 한다.
특히 ‘홍로’와 같이 발생이 많은 품종의 경우에는 가능한 강하게 키워 병해 발생 및 피해를 줄이도록 해야 한다.
ⓒ 여성농업인신문(http://women.nongup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경기 화성시 옥이네 햇살 사과농원 윤
진선미 신임 여가부장관 취임
농협 공판장 최초 ‘여성 경매사’ 합
한여농산청군, 도시소비자와 교류행사
논두렁패션쇼 ‘촌(村)을 입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성로92 농민회관(우.16432) | 등록번호:경기, 다00893 | 등록일 2005년 05월 31일
사업자명:사단법인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 | 사업자번호:135-82-00831 | 발행인:강중진 | 편집인:강중진
청소년보호책임자:강중진 | 대표번호 : 031-291-0398 | E-mail : yeonongin@hanmail.net
Copyright 2007 여성농업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