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4.20 금 14:48
기사모아보기  
> 뉴스 > 특집기획 > 기획
     
일본잎갈나무 묘목 생산 및 가꾸기
우관수 국립산림과학원 임목육종과 연구관
2017년 10월 27일 (금) 15:05:44 우관수 국립산림과학원 임목육종과 연구관 .
우리가 흔히 낙엽송으로 알고 있는 일본잎갈나무는 학명이 Larix kaempferi인 낙엽침엽교목으로 높이가 30m, 지름이 1m까지 자란다.

일본잎갈나무는 황금빛 낙엽의 아름다움과 빼어난 수형뿐만 아니라 빨리 자라므로 중·소경재 생산 및 특수 우량 대경재(大徑材, 큰지름원목) 생산이 가능하여 현재 연간 약 2,300ha의 조림물량이 요구되고 있고, 향후 지속적으로 조림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본다. 따라서 우량 묘목 생산을 위해서는 종자 채취·정선·저장, 파종 및 묘목 생산과 관리 작업을 잘 수행 하여야 한다.

일본잎갈나무 구과는 8월 하순에서 9월 중순에 채취하여 햇볕에 잘 말려서 종자를 분리한다. 날개를 제거한 후 체와 바람을 이용해 종자를 선별하고 건조된 종자는 저온저장 하여 보관한다. 일본잎갈나무 종자는 결실주기가 5년 이상으로 지속적인 묘목 생산을 위해 흉년에 대비하여 종자 채취 및 저장을 해야 한다.

종자는 살균제인 다찌가렌 800~1,000배액으로 24시간 이상 소독하거나 벤레이트티 수화제 200배액으로 24시간 이상 소독하고 물에 가라앉은 것만 사용한다. 발아촉진을 위해 파종 1개월 전에 종자를 맑은 물에 1~2일 정도 침수 후 종자용적의 2~3배의 습사와 혼합하여 배수가 양호한 곳에 20~50cm 정도 깊이에 노천매장 한다. 매장 후에는 발아 촉진 상태를 수시 확인하여 파종 시기에 알맞은 발아촉진이 되도록 습윤 및 보온 조절을 해 주어야 된다.

일본잎갈나무는 유묘 시 고온 다습과 건조에 매우 민감하여 피해를 입기 쉬우므로 배수가 잘 되고 관수나 시비 등 관리가 용이한 곳을 포지로 선정해야 한다. 토양은 사질양토, 양토 또는 부식질이 많은 사토가 적당하다.

묘상은 폭 1m, 높이 10~20cm, 길이는 20m로 만들고 묘상 사이의 보도는 약 40~50cm 정도로 한다. 묘상은 충분히 햇빛을 받을 수 있는 동서방향이 되게 한다. 파종상은 경운→밑거름주기→정지→토양소독→경운→정지→묘상구획→상만들기→상면 고르기→상면다지기 순으로 만든다. 

파종은 4월 중에 노천매장으로 발아촉진 처리한 종자를 1m2당 20g 가량 흩어 뿌리거나 노천매장 없이 냉수에 1~2일간 담가두었다가 노지나 용기에 파종한다. 노지 파종방법은 묘상 전면에 종자를 고르게 흩어 뿌리고 복토자는 5mm를 사용하여 모래를 복토한다.

복토가 완료되면 모잘록병 예방을 위해 긴 짚을 한 겹으로 늘어놓을 정도로 덮은 후 비음망을 설치한다. 파종 후 약 18일 이 지나면 발아가 시작되며, 발아 후 즉시 살균제를 살포하여 모잘록병을 예방한다.

일본잎갈나무 묘목은 동해에 약하므로 묘목의 내한성을 강화시켜 주어야 하며, 배수를 철저히 하고 질소질 비료의 과다 시비를 피한다. 발아 후 7월 초까지 집중호우로 묘상에 배수가 불량하여 고사 우려가 높으므로 배수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하고, 묘상을 기존보다 조금 높이거나 타원형으로 만들어 예방하는 방법이 있다.

노지묘는 1-1묘를 일반적으로 조림하기 때문에 1년생 유묘를 이식한다. 이식 전에 유묘는 세근발달 촉진과 작업의 용이성을 위해 단근작업을 하고, 남기는 뿌리 길이는 간장의 70~80% 내외가 적당하다. 유묘 이식 본수는 m2당 64본으로 이식 작업할  때는 사전 준비한 이식판을 이용하여 묘목간의 간격을 맞추어 이식삽으로 이식한다.

 유묘의 뿌리 건조방지와 생장촉진을 위하여 생장조절제인 아토닉 또는 루텍스를 500~1,000배액으로 희석한 용액을 플라스틱 용기에 준비하여 유묘를 일정량만큼 담가두었다가 이식한다. 이식 후에는 빨리 보도관수나 스프링클러 관수를 실시하여 토양 수분공급 및  뿌리 활착과 생장을 촉진하도록 한다.
 
침엽수 중에서 일본잎갈나무만큼 1년 사계절 변화무쌍하게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나무는 없다. 우리나라 산천이 황무지였던 시절 푸르고 울창한 숲의 기적을 일궈내는데 크게 기여한 일본잎갈나무를 우리 모두가 관심을 가지고 잘 가꾸고 육성해 나가야 할 것이다. 

ⓒ 여성농업인신문(http://women.nongup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농업·농촌의 기적을 만들어 가자”
<4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와이팜
김치 유산균 활용한 발효 소시지 탄생
얀마농기·한국구보다 자기정비교육 실시
청년여성농업인 열전 충남 부여군 ‘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성로92 농민회관(우.16432) | 등록번호:경기, 다00893 | 등록일 2005년 05월 31일
사업자명:사단법인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 | 사업자번호:135-82-00831 | 발행인:강중진 | 편집인:강중진
청소년보호책임자:강중진 | 대표번호 : 031-291-0398 | E-mail : yeonongin@hanmail.net
Copyright 2007 여성농업인신문. All rights reserved.